메뉴 후원하기

구이부녀회, 환경정화 활동

URL복사

쓰레기 줍고 풀 뽑고

[완주신문]구이면 새마을부녀회(연합회장 이순임)가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14일 구이면은 새마을부녀회 회원 30여명이 최근 면 소재지를 중심으로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회원들은 면 소재지 일원과 행정복지센터 외부의 쓰레기를 줍고 풀을 뽑는 등의 활동을 진행했다.

 

강은주 부녀회 총무는 “본격적으로 여름이 시작되고 농번기가 한창이라 바쁜 시기이지만, 구이면을 더욱 아름답게 가꾸기 위해 환경정비에 참여해주신 부녀회원들께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순임 새마을부녀회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환경정화 활동을 통해 쾌적한 구이면 조성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예년보다 적극적으로 활동하지 못해 아쉽고, 코로나19 상황이 좋아져서 적극적으로 활동할 수 있는 날이 하루빨리 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